김범수

김범수

김범수
김범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NEW

테슬라 구조조정, 전기차 업계 3중고

테슬라 구조조정, 전기차 업계 3중고
김범수
NEW

연합뉴스•전기차의 대명사 테슬라가 최근 구조조정을 발표, 전 세계 10% 인원을 해고하기로. '내연기관서 전기차로의 전환'에 제동이 걸렸다는 평가

🚨'전기차 드라이브' 멈춘 일론 머스크
•구조조정 대상자는 대부분 차량 부서
•10% 구조조정, 20%까지 늘릴 수도
•생산 단가 낮추는 신기술 개발도 중단

😒예상보다 부진한 전기차 실적
•작년에는 예상 깨고 33% 깜짝 성장
•하지만 올해 업계 판매성장률 작년 절반 예상

🤒삼중고 시달리는 전기차 업계
•차 가격 과하고 보조금 중단 이어짐
•'전기차 얼리어답터' 수요도 끝남
•고금리, 고물가에 소비 심리 위축
👉경제 불확실성에 업체도 전략 조정

❓전기차의 미래는?
•미국 대선 따라 친환경 산업 제동 가능성
[https://www.energydail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4843]
•태국 필두로 아시아에서는 성장세 유지 전망
•테슬라는 '자율주행'에 집중해 활로 모색
[https:

more...
김범수
김범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NEW

'라인사태' 尹정부의 뒷짐·뒷북 정리

'라인사태' 尹정부의 뒷짐·뒷북 정리
김범수
NEW

•일본이 네이버에게 '라인야후'의 지분 매각을 압박하고 있음. 일본이 네이버에게서 라인을 강탈해가려 한다는 관측까지 나온 상황에서 이에 대한
우리 정부 대응이 아쉽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음

🪔오늘의 라인이 되기까지
2011년 NHN재팬, 메신저 앱 라인 출시
2013년 NHN재팬, 라인으로 사명 변경
2013년 라인, 뉴욕 도쿄 증시 상장
2019년 네이버-소프트뱅크, 라인-야후재팬 통합
2020년 A홀딩스 설립(50대50)
2023년 라인야후로 변경

🌋라인의 정보유출 이후 상황
2023. 11 개인정보 51만건 유출
2024. 3.5 총무성 1차 행정지도(네이버와 자본관계 재검토 포함 경영 체제 개선 요구)
2024. 4.1 라인야후, 2026년까지 네이버와 시스템 분리 약속
2024. 4.16 총무성 2차 행정지도(7월1일까지 대응책 요구)
2024. 5.8 라인야후, 네이버와 위탁관계 종료 및 기술독립 추진 발표

💤정부 초기 대응
•'네이버 돕겠다'는 원론적 반응

more...
김범수
김범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NEW

부끄러운 '난민하청'...유럽의 反이민 포퓰리즘

부끄러운 '난민하청'...유럽의 反이민 포퓰리즘
김범수
NEW

•영국이 몰려드는 불법 이민자를 르완다에 보내는 이른바 '망명의 외주화'를 실현. 이에 EU도 같이 동조하는 모습. 유럽서 반(反)이민자
포퓰리즘이 득세하고 있음

🧐무슨 일인데?
•지난 4월 23일 영국서 '르완다법' 의회 통과
•망명자를 르완다로 보내 난민 심사 받게 하겠다는 법
•'하청 값'으로 르완다에 5년간 6,000억 원을 지불
•지난 30일 첫 송환 시작

🤔왜 그런 법을?
•난민이 4년새 150배📈 폭증
•2년 전 보리스 前 총리(보수당) 제안
•수낵 現 총리 간판 정책으로 시행

🫨동조하는 유럽
•이탈리아도 알바니아에 난민센터 두기로
•덴마크, 독일, 오스트리아 등도 난민 타국송환 정책 구상 중
•유럽연합(EU)도 난민 타국 이송 허가한 협정 채택

😡세계 반응은?
•국제인권단체들 '인권 유린' 연이어 비판
•유럽인권재판소, "국제법 위반"
•"선거엔 도움 되겠지만, 영국 명성에 먹칠할 것" - 뉴욕타임스
[https://www.seoul.co.kr/news

more...
김범수
김범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NEW

나랏빚 1100조원, 누구 책임이냐고?

나랏빚 1100조원, 누구 책임이냐고?
김범수
NEW

😧지난해 국가채무 처음 1100조원 돌파. IMF는 2029년엔 이보다 39% 늘어 1715조원까지 불어날 것으로 전망.  선진국 가운데 미국
다음으로 가장 빠른 속도라서 위기감 더 큼

자료: 기획재정부🤑한국 나랏빚 1100조원의 무게
•GDP 대비 채무비율 50.4%
•기축통화국이 아닌 만큼 더 깐깐한 재정 건전 요구

😡윤정부 실패?
•야당은 윤석열 정부가 부자감세 해주다 재정위기 키웠다고 주장.
•실제 지난해 56조원 규모 세수 펑크
•그런데도 민주당은 '전 국민 25만원 민생지원금' 요구중

🤬문정부 실패?
•여당은 문재인 정부시절 400조원 급증해 재정실패 원인 제공했다고 역공
•코로나19 위기 대응위해 2020, 2021년 '확장 재정' 펼친 때문
•윤 정부는 이런상황인데도 감세 유지, 선심성 지역 개발 지속 의지 다짐

🤫정답은?
•정부의 무차별 돈풀기는 자제해야 - 한국경제 [https://www.hankyung.com/article/202404193898

more...
김범수
김범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NEW

삼성·SK, 반도체 악성재고 털었다지만...

삼성·SK, 반도체 악성재고 털었다지만...
김범수
NEW

연합뉴스•넘쳐 났던 반도체 재고가 올해 들어 줄어들 조짐을 보이고 있음. 그러나 경계의 목소리도 나옴

🕖작년에는?
•우크라이나 전쟁, 역대급 인플레이션, 공급망 혼란으로 컴퓨터·스마트폰 등 수요 감소
👉🏻반도체 역대급 재고 자산 쌓여 업계 불황
👉🏻생산할수록 손실 [https://www.ajunews.com/view/20230130141917143]

💡재고 자산: 공급 과잉으로 발생. 과도한 악성 재고는 기업 실적 개선 지연시키고 시장 반등 늦춤😮‍💨올해는?
•올해 대기업들 재고 자산 증가율 0.3% 수준으로 둔화
•반도체 기업도 덩달아 회복 수순
•SK는 '재고 감소', 삼성은 '증가 폭 완화'
•반도체 포함된 IT업계 전체 재고 자산도 0.3% 줄어

재고자산2022년2023년증가폭삼성전자36조 1097억원36조 7514억원1.8%SK하이닉스3조 8421억원3조 6021억원-6.2%🤐방심은
금물
•소폭이지만 여전히 삼성 반도체 재고는 늘어
•경기회복 신호탄이

more...
김범수
김범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NEW

삼성·SK에 반도체 보조금? 관련 이슈 정리

삼성·SK에 반도체 보조금? 관련 이슈 정리
김범수
NEW

연합뉴스•반도체 주요국 경쟁 심화하는 가운데, 우리 정부의 반도체 회사에 대한 보조금이 경쟁국들에 비해 적다는 문제 제기됨

💸한미일 반도체 보조금 및 세액공제

국가직접보조금설비투자 세액공제미국투자액 5~15%투자액 25%일본투자액 최대 50%투자액 20%한국X투자액 15% (올해까지 25%)
🤑미국·일본 왜 보조금 뿌릴까
•美, 반도체가 자국 군사·안보를 좌우한다고 판단
•日, 과거 일본 반도체산업의 영광을 되찾으려고

🤦‍♂️'세액공제'만으로는 한계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15/0004965455?sid=101]
•세액공제는 공장 가동 후 이익 발생하면 세금을 감면하는 제도
•반도체 경기 악화로 이익이 줄면 공제 혜택도 줄어들 가능성
👉설비 투자단계에 현금으로 받는 '보조금'이 선호되는 이유

🥺한국 기업들도 "보조금 지원해달라 [https://www.hankyung.com/article/2024040905571]"

more...
김범수
김범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NEW

최저임금 차별적 적용...대체 왜?

최저임금 차별적 적용...대체 왜?
김범수
NEW

•한국은행과 서울시의회를 중심으로 최저임금을 '차등 적용'하자는 의견이 제시되고 있음

🔎어떻게 차등?
•65세 이상 노인을 최저임금 대상에서 제외하자는 건의안 발의 - 서울시의회 윤기섭 의원
https://imnews.imbc.com/replay/2024/nwdesk/article/6586097_36515.html
38명
•돌봄 분야에 외국인 노동자 도입, 최저임금보다 낮은 별도 임금 책정 제안 - 한국은행
[https://www.bok.or.kr/portal/bbs/P0002353/view.do?nttId=10082777&menuNo=200433&pageIndex=1]
보고서 中

🧐이유가 뭔데?
•노인 - 고용창출을 위해. 같은 임금으로 노인을 채용할 가능성이 높지 않기 때문
•돌봄노동자 - 비용부담으로 인력난이 심각하기 때문

📢'차등적용' 공론화 나서는 서울시의회
•최저임금 차등적용은 주로 보수세력에서 주장
•서울시의회는 전체 110석 중 76석이

more...